병원소식
건강정보
포토게시판
사내게시판
고객센터

HOME > 남천사랑방 > 남천병원 후기
제목 어떤 식사법이 체중 감량을 위해 효과적인가?
첨부화일   작성자 관리자
작성일 2009-11-09 조회수 4736

세계 최고권위의 의학저널 중 하나인 New England Jounal of Medicine (NEJM)에 2008년 수록된 논문중 체중감량에 유효한 식사법에 관한 흥미로운 연구결과가 소개되었습니다. 논문의 배경, 방법, 결과를 요약하면 아래와 같습니다.

 

1. 연구배경: 체중감량 식사법에 대한 효과와 안정성을 비교한 임상시험 연구들은 추적 기간이 짧거나 중도 탈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락률이 높다는 점에 의해 제한을 받습니다. 본 연구에서는 3가지의 보편적인 식사요법의 효과와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안정성을 평가하기 위해 2년간의 임상시험을 실시하였습니다.


2. 연구방법: 2년간의 임상시험을 위해 322명의 중등도의 비만 환자들을 3가지 식사요법군으로 무작위 배정하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였습니다. 3가지 식사요법은 저지질 열량 제한 식사, 지중해식 열량 제한 식사, 저 탄수화물의 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량 제한없는 식사요법이었습니다. 환자의 평균 연령은 52세였고, 평균 체질량지수는 31이었으며,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남성군의 비율은 86%였습니다.


3. 결과: 연구를 위한 식사요법의 유지율은 1년 시점에서 95.4%, 2년 시점에서 84.6%였다. 지중해식 식사군은

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 식이섬유를 가장 많이 소비했으며, 포화지방 대 단일 불포화지방의 비가 가장 높았습니다(식사군간

 

            의 모든 비교에서 P<0.05).저탄수화물 식사군은 탄수화물을 가장 적게 소비하였으며, 지방, 단백질, 콜

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 레스테롤을 가장 많이 소비하였고, 소변에서 검출되는 케톤의 분율이 가장 높았습니다(식사군 간

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의 모든 비교에서 P<0.05). 평균 체중감량은 저지방 식사군에서 2.9 kg, 지중해식 식사군에서 4.4 kg,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저탄수화물 식사군에서 4.7 kg으로, 저지방 식사군에 비해 지중해식 식사군과 저탄수화물 식사군에서

 

            더 컸습니다 (P<0.001). 2년간의 임상시험을 끝까지 완료한 272명의 환자들의 평균 체중감량은 저지방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식사군에서 3.3 kg, 지중해식 식사군에서 4.6 kg, 저탄수화물 식사군에서 5.5 kg이었습니다. 고밀도지

 

            단백질 대 총콜레스테롤 수준의 상대적 감소치는 저탄수화물 식사군에서 20%, 저지방 식사군에서

 

            12%였습니다 (P=0.01). 당뇨병을 갖고 있었던 36명의 환자에서 공복시 혈당치와 혈중 인슐린 수준의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 변화는 저지방 식사군보다 지중해식 식사군에 배정된 환자에서 더 뚜렷하였습니다(P<0.001).


 

결론: 지중해식 식사요법과 저탄수화물 식사요법은 저지방 식사요법 이외에 체중 감량을 위해 선택할 수 있는

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효과적인 방법으로 생각됩니다. 저탄수화물 식사요법이 혈중 지방질을 낮추는데 더 바람직한 효과를

 

        보인 것과 지중해식 식사요법이 혈당의 조절에 더 바람직한 효과를 보인 것은 식이 요법에 대한 계획을

 

        세울 때에 개개인의 선호와 대사라는 두 측면을 모두 고려해야 한다는 것을 암시하고 있습니다.

Shai I, Schwarzfuchs D, Henkin Y, Shahar DR, Witkow S, Greenberg I, et al. Weight loss with a low-carbohydrate, Mediterranean, or low-fat Diet. NEJM 2008;359(3):229-41

04/08 06:56

Sharp tinhnkig! Thanks for the answer.

12/12 19:32

Wow! That's a really neat anwesr!
이전글 뇌졸중(중풍) 환자의 재활치료
다음글 대장암 조기 진단